최연진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제보 기사
91
가짜뉴스 : 3 악의적 헤드라인 : 26 사실왜곡 : 22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0 기타 : 0 미정 : 0
가짜뉴스 : 3
악의적 헤드라인 : 26
사실왜곡 : 22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0
기타 : 0
미정 : 0
이메일 now@chosun.com
이 기자가
sentiment_very_satisfied 좋아요 (30) sentiment_very_dissatisfied 싫어요 (1585)
기자가 작성한 기사
매체 제목 제보
횟수
기사
좋아요
기사
싫어요
조선일보 秋 ‘특활비 감찰’ 자충수되나… 與野 오늘 검증 3 3 0 6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6
조선일보 김경수 발 묶이자, 임종석·이광재 꿈틀? 1 1 1 4
조선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4
조선일보 김남국 “연세도 있으신데…” 서민 “그 얘긴 두살 많은 조국에게” 2 2 1 6
조선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6
조선일보 강기정의 조롱 “검사들 ‘나도 커밍아웃’이 유행인가” 2 2 0 8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8
조선일보 與 김병기 軍복무 아들에 공군간부가 ‘죽 셔틀’ 논란 1 1 0 2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2
조선일보 이재명, 부동산 오락가락…이번엔 “집값 인위적 억제하면 왜곡” 2 2 0 3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3
조선일보 與 “검찰 공안부처럼 강압조사” 野 “최재형은 제2의 윤석열” 2 2 0 7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7
조선일보 최재형 감사원장 “원전 감사, 이렇게 심한 저항 처음 봤다” 1 1 0 2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2
조선일보 “배신자들이 어딜” 동교동계 복당설에 친문 부들부들 3 3 1 6
조선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6
조선일보 親조국·反조국 싸움된 ‘똘마니 공방’ 1 1 1 1
조선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1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