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곤 공유하기
미디어 아시아경제
제보 기사
23
가짜뉴스 : 1 악의적 헤드라인 : 7 사실왜곡 : 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9 기타 : 0 미정 : 1
가짜뉴스 : 1
악의적 헤드라인 : 7
사실왜곡 : 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9
기타 : 0
미정 : 1
이메일 hsg@asiae.co.kr
이 기자가
sentiment_very_satisfied 좋아요 (3) sentiment_very_dissatisfied 싫어요 (109)
기자가 작성한 기사
매체 제목 제보
횟수
기사
좋아요
기사
싫어요
아시아경제 "우리 이니 하고픈거 다해" 문빠, 그들은 누구인가 1 1 0 1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아시아경제 [전문]민변, '추미애 공소장 비공개' 공개 비판…"책임 드러나면 법적·정치적 책임" 2 2 0 5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5
아시아경제 "남자는 더 많이 여자는 적게" 식당가 음식 성차별을 아시나요 2 2 0 6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6
아시아경제 조국 비리 '관행'…與 영입 청년들 발언 일파만파, 野 일제히 비판(종합) 5 5 0 11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1
아시아경제 진중권, 유시민 '검찰 사찰 의혹'에 "호들갑 떨지 않아도 된다"  (1) 1 1 0 1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아시아경제 진중권, 정경심 표창장 의혹 작심 발언…"진실 변하는 것 아냐" 2 2 0 8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8
아시아경제 "히트텍 더 없나요" 유니클로 '공짜 내복' 인기…'보이콧 재팬' 흔들리나 5 5 1 35
아시아경제 | thumb_up 1, thumb_down 35
아시아경제 "조국 우리 편 검찰 나쁜 X" 유시민 태도, 진보 치명적 독일까 1 1 0 13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3
아시아경제 진중권, 유시민 태도 "진보에 치명적 독 될 수 있어" 비판  (1) 9 9 0 24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24
아시아경제 진중권 "조국 아들, 강의 감상문 아이디 정경심…이게 정의인가" 10 10 0 20
아시아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20
이 기자의 주요 키워드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