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한 공유하기
미디어 중앙일보
제보 기사
28
가짜뉴스 : 6 악의적 헤드라인 : 5 사실왜곡 : 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7 기타 : 5 미정 : 0
가짜뉴스 : 6
악의적 헤드라인 : 5
사실왜곡 : 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7
기타 : 5
미정 : 0
이메일 park.yonghan@joongang.co.kr
이 기자가
sentiment_very_satisfied 좋아요 (0) sentiment_very_dissatisfied 싫어요 (36)
기자가 작성한 기사
매체 제목 제보
횟수
기사
좋아요
기사
싫어요
중앙일보 [단독]"천안함 폭침 아닌 좌초" 나랏돈으로 이걸 캐려했다 1 1 0 10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0
중앙일보 [단독] 천안함 재조사, 국방부는 작년말 알고도 입 닫았다 1 1 0 7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7
중앙일보 [단독] '천안함 좌초설' 아직도···대통령 직속위 또 조사한다 1 1 0 7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7
중앙일보 [단독] '천안함 좌초설' 아직도···대통령 직속위 또 조사한다 1 1 0 7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7
중앙일보 [단독]軍안보사 국보법 위반 검거… DJ 22 盧 9 文땐 0명 1 1 0 4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4
중앙일보 국방백서 ‘김정은 세습’ 빼고 일본은 ‘이웃나라’ 격하 3 3 0 9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9
중앙일보 [단독]靑자문 산업연구원 간부, KAI서 4600만원 받아 수사중 1 1 1 6
중앙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6
중앙일보 [단독] 미국 교수출신 와도 "실력없다"···국방대 수상한 퇴짜 1 1 1 0
중앙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0
중앙일보 [단독]NLL 넘기 직전, 2㎞ 코 앞까지 간 어선...해경 또 놓쳤다 1 1 0 0
중앙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0
중앙일보 軍 "시신 없었고 '월북' 의미만…피격 공무원 육성은 없었다" 1 1 1 1
중앙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1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