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예리 공유하기
미디어 서울경제
제보 기사
57
가짜뉴스 : 4 악의적 헤드라인 : 15 사실왜곡 : 12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2 오보 : 0
헛소리, 선동 : 20 기타 : 4 미정 : 0
가짜뉴스 : 4
악의적 헤드라인 : 15
사실왜곡 : 12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2
오보 : 0
헛소리, 선동 : 20
기타 : 4
미정 : 0
이메일 sharp@sedaily.com
이 기자가
sentiment_very_satisfied 좋아요 (11) sentiment_very_dissatisfied 싫어요 (337)
기자가 작성한 기사
매체 제목 제보
횟수
기사
좋아요
기사
싫어요
서울경제 '장관님, 장관님, 장관님' 세번 불러도 '묵묵부답' 추미애…조수진 '이게 민주주의냐'(종합) 1 1 0 1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서울경제 '길원옥 할머니 지원금 입금 즉시 '출금'…대체거래엔 사망한 손모씨 이름' 1 1 0 2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2
서울경제 김근식 ''추미애' 검색어 정상화 19일 저녁, 무슨 작업 더 하느라 20일 새벽 완료?' 1 1 0 1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서울경제 '문 대통령의 '공정' 공허했다'는 장혜영 '반복할수록 더 추상적인 느낌' 1 1 0 1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서울경제 '딸 식당서 정치자금 사용 논란' 추미애, 아들 수료날에도 논산 고깃집서 결제 1 1 0 2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2
서울경제 '추미애, 눈에 가시 같던 윤석열 무력화 성공해 정부·여당이 비호' 곽상도 주장 1 1 0 1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서울경제 “민주당의 수치”라며 박용진 페북에 몰려간 여당 지지자들…“양아치냐” 맹비난 1 1 0 1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1
서울경제 '秋 아들과 같은데 휴가 연장 못했다' 하태경 질의에 정경두 '오락가락' 답변 1 1 0 7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7
서울경제 '우리 아들 복귀 안 시킵니다' 靑청원 등장…네티즌 '민주당에 카톡 보내자' 2 2 0 8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8
서울경제 '추 장관 페북에 감동받았다'는 정청래…秋 변호사 자청한 與 의원들(종합) 3 3 0 9
서울경제 | thumb_up 0, thumb_down 9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