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환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제보 기사
28
가짜뉴스 : 8 악의적 헤드라인 : 4 사실왜곡 : 7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3 오보 : 0
헛소리, 선동 : 5 기타 : 1 미정 : 0
가짜뉴스 : 8
악의적 헤드라인 : 4
사실왜곡 : 7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3
오보 : 0
헛소리, 선동 : 5
기타 : 1
미정 : 0
이메일 이메일 정보가 없습니다.
이 기자가
sentiment_very_satisfied 좋아요 (0) sentiment_very_dissatisfied 싫어요 (68)
기자가 작성한 기사
매체 제목 제보
횟수
기사
좋아요
기사
싫어요
조선일보 검찰 "조국 동생 부부 위장이혼… 웅동학원 상대로 허위소송" 1 1 0 17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7
조선일보 정경심 "남편이 보낸 4000만원, WFM 주식 사는데 썼다" 9 9 0 30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30
조선일보 "더 이득 못 봐 아쉽다" 정경심 녹음파일… 검찰, 이르면 주중 조국 소환 조사 방침 9 9 0 13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3
조선일보 조국 아내에 분노한 조국 5촌조카 "그쪽은 죄 없다는 주장, 너무 화나" 11 11 0 16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6
조선일보 검찰, 조국 뇌물수수 혐의 수사 7 7 0 17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7
조선일보 정경심이 사들인 6억원어치 주식… 자금 일부는 조국 계좌서 나왔다 11 11 1 21
조선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21
조선일보 조국 처남 "매형·누나 피해 안가게 내가 책임" 8 8 0 10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0
조선일보 조사받던 정경심, 남편 사퇴 소식에 조서 열람도 않고 나가 7 7 0 12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2
조선일보 조국가족 계좌추적, 법원에 다 막혔다 3 3 0 4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4
조선일보 유시민, 증권사 직원의 '증거인멸 인정' 발언은 쏙 뺐다 10 10 0 22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22
이 기자의 주요 키워드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