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국희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제보 기사
251
가짜뉴스 : 13 악의적 헤드라인 : 66 사실왜곡 : 6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4 오보 : 0
헛소리, 선동 : 97 기타 : 3 미정 : 3
가짜뉴스 : 13
악의적 헤드라인 : 66
사실왜곡 : 6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4
오보 : 0
헛소리, 선동 : 97
기타 : 3
미정 : 3
이메일 freshman@chosun.com
이 기자가
sentiment_very_satisfied 좋아요 (16) sentiment_very_dissatisfied 싫어요 (841)
기자가 작성한 기사
매체 제목 제보
횟수
기사
좋아요
기사
싫어요
조선일보 한동훈도 당했다, 휴대전화 비밀번호 CCTV 주의보 3 3 1 10
조선일보 | thumb_up 1, thumb_down 10
조선일보 조국 수석과 박상기 장관도 윤대진 시켜 수사 막았다 4 4 0 15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5
조선일보 진혜원, 김오수 총장 지명에 “죽 쒀서 개 줬다” 3 3 0 11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1
조선일보 검찰 출신 김종민의 일침 “이성윤 총장 돼도 기소될 것” 2 2 0 9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9
조선일보 정진웅 ‘육탄 압수수색’ 현장 증인 “한동훈 증거인멸 정황 못느껴” 2 2 0 10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0
조선일보 검사들, 윤석열 정치 반대 글에 “정치로 내몬 게 누구냐” 1 1 0 8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8
조선일보 이성윤, 채널A사건 ‘공소장 왜곡 고발’ 셀프 각하 2 2 0 9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9
조선일보 중앙지검 “채널A 사건 공소장, 사실과 달라도 허위 아냐” 궤변 2 2 0 8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8
조선일보 [기자의 시각] ‘아빠 찬스’ 수탁 전문 최강욱 2 2 0 12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12
조선일보 부동산 투기에 2000명 투입? 검사들 “남미 마약 소탕하나” 2 2 0 9
조선일보 | thumb_up 0, thumb_down 9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