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닫은 자영업자, 재취업 일자리도 줄어… 최저임금에 두번 운다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김승현
게재일 2019년 6월 3일
제보 횟수 1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6 사실왜곡 : 2
통계왜곡 : 2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6
사실왜곡 : 2
통계왜곡 : 2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최저임금 인상으로 폐업을 선택하는 자영업자들은 생계를 위해 취업을 준비한다. 하지만 현실은 이마저도 쉽지 않다. 최저임금 인상으로 일자리가 줄어..
태그 #조선비즈  #chosunbiz  #정책  
연관기사
[속보]檢 수사심의위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수사 중지해야" - 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최저임금 올라 알바 줄였다"는 호소에…"맛 없어 장사 안된 것"이라는 민주노총 한국경제
중소기업 10곳 중 7곳 "내년 최저임금 동결해야"  (2) 한국경제
소주성특위 설문서도 최저임금 동결론 서울경제
"빈 상가 엄청 늘었다" 光州서도 최저임금 한탄 조선일보
[속보]檢 수사심의위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수사 중지해야" - 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최저임금 올라 알바 줄였다"는 호소에…"맛 없어 장사 안된 것"이라는 민주노총
한국경제
중소기업 10곳 중 7곳 "내년 최저임금 동결해야"
한국경제
소주성특위 설문서도 최저임금 동결론
서울경제
"빈 상가 엄청 늘었다" 光州서도 최저임금 한탄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4)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