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의 '오만'이 위기를 키운다 공유하기
미디어 아시아경제
기자 정완주
게재일 2018년 11월 21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흔들리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태가 ‘트리거’ 역할을 하는 모양새다. 하지만 속내를 들여다보면 그냥 흔들리는 정도로 볼 일이 아니다. 종기의 고름처럼 자칫 생살을 도려낼 위기가 시작됐다는 관측이 나오기 때문이다. 언젠가 터질 일이 이 지사 사태로 앞당겨졌다는 주장도 나올 법 하다. 민주당의 가장 큰 위기는 ‘오만함’에서 비롯되고 있
태그 #촛불혁명  #이영자현상  #20년집권론  #친문(친문재인)  #비문(비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문재인  #박지원  #소득주도성장정책  #자영업자  #청년실업  #적폐청산  #이해찬  #총선  #혜경궁김씨  #청와대  #안희정  #박원순  #정치개혁  #소선구제  #중대선거구제  
연관기사
빗발치는 손혜원 국정조사 요구…난감한 여당 이틀째 '침묵' 뉴스1
심상찮은 민심…민주, 대국민 사과 검토  (1) 헤럴드경제
'배보다 배꼽이 더 큰' 패스트트랙 정국…'고발전' 점입가경 데일리안
홍남기 “국가채무비율 2, 3년 뒤면 40%대 중반 될 것”  (2) 동아일보
與, 국정조사 수용…文 정권 반기든 박원순 길들이기?  (1) 헤럴드경제
빗발치는 손혜원 국정조사 요구…난감한 여당 이틀째 '침묵'
뉴스1
심상찮은 민심…민주, 대국민 사과 검토
헤럴드경제
'배보다 배꼽이 더 큰' 패스트트랙 정국…'고발전' 점입가경
데일리안
홍남기 “국가채무비율 2, 3년 뒤면 40%대 중반 될 것”
동아일보
與, 국정조사 수용…文 정권 반기든 박원순 길들이기?
헤럴드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