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盧정부도 지켰던 '40% 불문율', 文정부서 허물기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신수지, 최규민
게재일 2019년 6월 1일
제보 횟수 17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1 악의적 헤드라인 : 7 사실왜곡 : 8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2 기타 : 1
가짜뉴스 : 1
악의적 헤드라인 : 7
사실왜곡 : 8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2
기타 : 1
기사
원문 보기
"2022년 국가 채무 비율이 45%를 기록할 것"이라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발언에 이어 청와대가 31일 '증세 없는 재정확대' 계획을 밝힌 것은..
태그 #조선일보  #조선닷컴  #경제  
연관기사
'그냥 쉰다' 209만명 역대최대…20~40대 '쉬었음' 비중 최고(종합) | 연합뉴스 연합뉴스
OECD 회원국 중 6번째로 높은 정부 채무 서울경제
‘보수 대통합’에…보수층 ‘찬성’ vs 진보층 ‘반대’ 우세 [리얼미터]  (1) 동아일보
文정부 들어 나랏빚 252兆 늘어… 국가채무비율도 36%→46% 조선일보
조국 구속영장 청구 “적절” 52.2% vs “부적절” 44.3%  (1) 헤럴드경제
'그냥 쉰다' 209만명 역대최대…20~40대 '쉬었음' 비중 최고(종합) | 연합뉴스
연합뉴스
OECD 회원국 중 6번째로 높은 정부 채무
서울경제
‘보수 대통합’에…보수층 ‘찬성’ vs 진보층 ‘반대’ 우세 [리얼미터]
동아일보
文정부 들어 나랏빚 252兆 늘어… 국가채무비율도 36%→46%
조선일보
조국 구속영장 청구 “적절” 52.2% vs “부적절” 44.3%
헤럴드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5)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