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00명 모인 예비역 장성 대토론회 "남북 군사합의, 최악의 실책"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변지희
게재일 2018년 11월 21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21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안보를 걱정하는 예비역 장성 모임'이 주최한 '9·19 남북군사합의 국민 대토론회'를 앞두고..
태그 #남북 군사합의 비판  #GP 철거 현황  #군 응급헬기 논란  #한반도 군사태세  
연관기사
MB, 정두언 사망에 “만나려 했는데 참으로 안타까워” 국민일보
美싱크탱크 "지소미아 파기되면 미군철수·동맹해체로 이어질수도" 조선일보
전문가 "김원봉 언급 이념 갈등 더 키워...가장 이상한 추념사"  (1) 조선일보
[사설] "장례 마친 뒤 발사" 코미디 같은 北 감싸기 조선일보
이스라엘 모사드 前국장 "北미사일 아니길 빌지만 맞는데 아니라고 했다면 한국 정부가 잘못한 것"  (2) 조선일보
MB, 정두언 사망에 “만나려 했는데 참으로 안타까워”
국민일보
美싱크탱크 "지소미아 파기되면 미군철수·동맹해체로 이어질수도"
조선일보
전문가 "김원봉 언급 이념 갈등 더 키워...가장 이상한 추념사"
조선일보
[사설] "장례 마친 뒤 발사" 코미디 같은 北 감싸기
조선일보
이스라엘 모사드 前국장 "北미사일 아니길 빌지만 맞는데 아니라고 했다면 한국 정부가 잘못한 것"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