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영기의 시시각각] 국민을 화나고 슬프게 하는 사람들 공유하기
미디어 중앙일보
기자 전영기
게재일 2019년 11월 4일
제보 횟수 1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2 사실왜곡 : 3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1 오보 : 0
헛소리, 선동 : 8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2
사실왜곡 : 3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1
오보 : 0
헛소리, 선동 : 8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강기정(55) 청와대 정무수석은 국민을 화나고 슬프게 하는 사람이다. 뒷자리에 앉았던 강 수석이 벌떡 일어나 삿대질을 하며 "우기다가 뭐예요. 우기다가 뭐요. 우기다가 뭐냐고. 똑바로 하세요"라고 나 대표한테 고함을 질렀다. 당·정·청에 분포된 국민을 화나고 슬프게 하는 사람들이다.
태그 #전영기의 시시각각  #국민  #사람  #청와대 사람들  #청와대 정무수석  #강기정 정무수석  #강기정의 국감 난장  
연관기사
창백한 얼굴, 배 움켜쥔 채...당 원내회의 6분 늦은 나경원 (사진 8장) 중앙일보
강기정 정무수석 "우기지말라니가 뭐냐고" 삿대질하자 유승민 "오만하고 무식한 청와대" 한국경제
박지원, '국감 태도' 논란 노영민·강기정에 "큰 실수…대통령이 국민 얕보는 것" 조선일보
웬 ‘칭찬’ 릴레이...손혜원→나경원→조국 "열심히 일한 당신 떠나라" - 세계일보 세계일보
나경원 “조국 부인과 딸, 모친 증인 채택 양보” 중앙일보
창백한 얼굴, 배 움켜쥔 채...당 원내회의 6분 늦은 나경원 (사진 8장)
중앙일보
강기정 정무수석 "우기지말라니가 뭐냐고" 삿대질하자 유승민 "오만하고 무식한 청와대"
한국경제
박지원, '국감 태도' 논란 노영민·강기정에 "큰 실수…대통령이 국민 얕보는 것"
조선일보
웬 ‘칭찬’ 릴레이...손혜원→나경원→조국 "열심히 일한 당신 떠나라" - 세계일보
세계일보
나경원 “조국 부인과 딸, 모친 증인 채택 양보”
중앙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7)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