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레 “윤석열도 별장 접대” 보도 역풍 공유하기
미디어 미디어오늘
기자 정철운, 박서연
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제보 횟수 2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2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2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윤석열 검찰총장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스폰서였던 건설업자 윤중천씨의 별장에 들러 접대를 받았다는 윤씨의 진술이 나왔으나 추가조사 없이 마무리됐다”는 한겨레 11일자 1면 기사가 한겨레에 역풍으로 돌아왔다. 한겨레는 검찰이 윤중천씨의 진술을 덮었다는 식으로 보도했으나 실상은 한겨레의 무리한 보도였다는 평가가 다수다. 한겨레 내부에서도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온다. 조국 법무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과의 갈등국면에서 줄곧 조국 장관 측 입장을 대변해 온 방송인 김어준씨조차 “윤중천씨의 거짓말”로 이번 사건을 정리하는 모양새다. 올해 4
태그
연관기사
10월 7일 한겨레 그림판 한겨레
한겨레 기자 "편집국장의 조국 비판칼럼 삭제 지시는 보도 참사" 성명 조선일보
한겨레 기자들 “국장단, 조국·文 정부 비판 막아…보도 참사”  (1) 서울경제
[속보] 국정원 "김정은, 11월 부산 한·아세안회담 참석 가능성"  (1) 아시아경제
[단독] “윤석열도 별장에서 수차례 접대” 검찰, ‘윤중천 진술’ 덮었다  (1) 한겨레
10월 7일 한겨레 그림판
한겨레
한겨레 기자 "편집국장의 조국 비판칼럼 삭제 지시는 보도 참사" 성명
조선일보
한겨레 기자들 “국장단, 조국·文 정부 비판 막아…보도 참사”
서울경제
[속보] 국정원 "김정은, 11월 부산 한·아세안회담 참석 가능성"
아시아경제
[단독] “윤석열도 별장에서 수차례 접대” 검찰, ‘윤중천 진술’ 덮었다
한겨레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