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심 교수 자문 증권사 직원 “제가 생각해도 하드에 손댄 건 증거인멸” 공유하기
미디어 한겨레
기자 배지현
게재일 2019년 10월 9일
제보 횟수 12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6 사실왜곡 : 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3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6
사실왜곡 : 5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3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유시민 인터뷰 녹취 전문 입수
태그 #한겨레  #한겨레 신문  #뉴스  #오피니언  #스페셜  #커뮤니티  #포토  #하니TV  
연관기사
정경심 자산관리인 “공소사실 전부 인정” 경향신문
정경심 자산관리인 “하드에 손 댄 자체로 증거인멸” 경향신문
'정경심 PC은닉' 혐의 자산관리인 김경록 '공소사실 모두 인정'(종합) 뉴스1
김PB “하드 전혀 손대지 않고 제출, 증거인멸은 인정” 국민일보
알릴레오 편집방송 논란에 PB 김모씨는 “인터뷰 후회한다” 국민일보
정경심 자산관리인 “공소사실 전부 인정”
경향신문
정경심 자산관리인 “하드에 손 댄 자체로 증거인멸”
경향신문
'정경심 PC은닉' 혐의 자산관리인 김경록 '공소사실 모두 인정'(종합)
뉴스1
김PB “하드 전혀 손대지 않고 제출, 증거인멸은 인정”
국민일보
알릴레오 편집방송 논란에 PB 김모씨는 “인터뷰 후회한다”
국민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8)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