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조국 측 "펀드 보고서 집에서 받았지만 수정요청 안했다" 공유하기
미디어 중앙일보
기자 박태인
게재일 2019년 9월 20일
제보 횟수 6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2 사실왜곡 : 1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3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2
사실왜곡 : 1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3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검찰은 이 과정에서 조 장관이 정 교수와 함께 보고서 조작에 개입했을 가능성을 의심하고 있다.
태그 #단독  #사모펀드  #수정요청  #당시 사모펀드  #펀드 운용보고서  #조국 장관  
연관기사
檢, 조국 증거인멸교사죄 수사…PC교체 아내와 상의했나 중앙일보
초유의 현직 법무장관 자택 압수수색…檢, 조국 혐의 잡았나 중앙일보
[단독] 사라진 '공직자윤리법'…조국 조카 영장 미스터리 중앙일보
조국 머나먼 퇴근길···압수수색에 20분거리 3시간30분 걸렸다 중앙일보
"난 몰랐다" 조국 전 장관, 정경심 교수 변호인 만나 소환 대비 중앙일보
檢, 조국 증거인멸교사죄 수사…PC교체 아내와 상의했나
중앙일보
초유의 현직 법무장관 자택 압수수색…檢, 조국 혐의 잡았나
중앙일보
[단독] 사라진 '공직자윤리법'…조국 조카 영장 미스터리
중앙일보
조국 머나먼 퇴근길···압수수색에 20분거리 3시간30분 걸렸다
중앙일보
"난 몰랐다" 조국 전 장관, 정경심 교수 변호인 만나 소환 대비
중앙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23)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