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 길가 집은 평당 280만원에도 안 팔리는데, 외진 文 집은 400만원에 팔려”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최승현
게재일 2022년 4월 21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큰 길가 집은 평당 280만원에도 안 팔리는데, 외진 文 집은 400만원에 팔려 논설실의 뉴스 읽기 문 대통령 新·舊 사저 논란
태그
연관기사
친노·친문 분화되나... 호감도 盧 68.7% 文 38.4% 한국일보
역대 대통령마다 반복되는 ‘사저’ 논란 한국일보
“文도 집무실 사진으로 대통령 된 것 자랑… 尹모습이 더 점잖아” 조선일보
김건희, 朴과 대화하다 文 내외 배웅 못해…친문 네티즌들 반발 조선일보
'선글라스' 낀 박근혜, 김건희 여사가 챙겼다 헤럴드경제
친노·친문 분화되나... 호감도 盧 68.7% 文 38.4%
한국일보
역대 대통령마다 반복되는 ‘사저’ 논란
한국일보
“文도 집무실 사진으로 대통령 된 것 자랑… 尹모습이 더 점잖아”
조선일보
김건희, 朴과 대화하다 文 내외 배웅 못해…친문 네티즌들 반발
조선일보
'선글라스' 낀 박근혜, 김건희 여사가 챙겼다
헤럴드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