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文대통령, 부메랑이 될 것"…연일 사면론 주장 공유하기
미디어 아시아경제
기자 권서영
게재일 2021년 4월 18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연일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을 요구하고 있다. 홍 의원은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명박 전 대통령과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을 주장하며 "대통령의 통치 행위도 수사 대상이 되고 사법 심사의 대상이 된다는 관례를 만든 문재인 대통령은 퇴임 후 누가 후임 대통령이 되더라도 그게 변명할 수 없는 부메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홍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은 대
태그 #홍준표  #박근혜  #이명박  #문재인  
연관기사
친노·친문 분화되나... 호감도 盧 68.7% 文 38.4% 한국일보
지상욱 "이승만 박사? 그럼 문재인 변호사로 부르자" 조선일보
김정숙 여사, 부시에게 악수 하려다가 '머쓱'  (1) 중앙일보
부시에 악수 패싱당한 김정숙 여사?…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머쓱한 모습 포착  (2) 한국경제
보훈처장, 이승만을 대통령이라 부르지 않았다 조선일보
친노·친문 분화되나... 호감도 盧 68.7% 文 38.4%
한국일보
지상욱 "이승만 박사? 그럼 문재인 변호사로 부르자"
조선일보
김정숙 여사, 부시에게 악수 하려다가 '머쓱'
중앙일보
부시에 악수 패싱당한 김정숙 여사?…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머쓱한 모습 포착
한국경제
보훈처장, 이승만을 대통령이라 부르지 않았다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4)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