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믿고 판 집 세배로 뛰었다"…날벼락 맞은 무주택자들 공유하기
미디어 한국경제
기자 김하나
게재일 2021년 1월 12일
제보 횟수 5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정부 믿고 판 집 세배로 뛰었다"…날벼락 맞은 무주택자들, 래미안 원베일리, 분상제 불구 사상 최고 분양가 나와 정부 "공시지가와 택지비 연관관계 없다"…분상제 무력화 부인 강남권 재건축 단지들 화색…무주택 예비청약자들 난감 정부 비판 목소리, 청와대 청원까지 등장
태그 #부동산  #정책  #분양가 상한제  
연관기사
집값 잡겠다더니…"둔촌주공도 3.3㎡당 4000만원 충분" 한국경제
분양가 더 올리는 ‘상한제 역설’ 강남 평당 5000만원 깨질 듯 중앙일보
최고분양가 원베일리 다음은… 둔촌주공·신반포15차·신반포4지구에 쏠리는 눈 조선일보
"김수현 있었다면…상한제 카드 꺼내지 않았을 것" 한국경제
[기자수첩] 후분양 재촉하는 분양가 통제는 약일까, 독일까? 조선일보
집값 잡겠다더니…"둔촌주공도 3.3㎡당 4000만원 충분"
한국경제
분양가 더 올리는 ‘상한제 역설’ 강남 평당 5000만원 깨질 듯
중앙일보
최고분양가 원베일리 다음은… 둔촌주공·신반포15차·신반포4지구에 쏠리는 눈
조선일보
"김수현 있었다면…상한제 카드 꺼내지 않았을 것"
한국경제
[기자수첩] 후분양 재촉하는 분양가 통제는 약일까, 독일까?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2)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