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동기' 조국·나경원, 같은날 '아들 군대 간다' 한 까닭은 공유하기
미디어 한국일보
기자 류호
게재일 2020년 11월 1일
제보 횟수 2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2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1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2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1
기사
원문 보기
서울대 법대 82학번 동기인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나경원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일 갑자기 아들 군 입대 계획을 꺼내 눈길을 끌고 있다. 조 전 장관은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난데 없이 제 아들 군 입대 여부를 꺼내는 사람들이 있다"며 "(아들은) 현재 대학원에 재학 중이며 졸업 후 입대한다"고 밝혔다. 현재 한국과 미국 이중국적을
태그
연관기사
서민·나경원 '두달 남았다'에…조국 '제 아들, 대학원 졸업후 입대' 반박 서울경제
檢, 조국 서울대 사무실 압수수색 동아일보
서민 "조국 아들 입대 두달 남았다", 조국 "대학원 졸업 후 입대" 조선일보
[단독]조국, 박형철한테 전화했다…검찰 “회유 정황”  (5) 경향신문
檢, 11일 조국 불러 아들입시 비리의혹 조사 동아일보
서민·나경원 '두달 남았다'에…조국 '제 아들, 대학원 졸업후 입대' 반박
서울경제
檢, 조국 서울대 사무실 압수수색
동아일보
서민 "조국 아들 입대 두달 남았다", 조국 "대학원 졸업 후 입대"
조선일보
[단독]조국, 박형철한테 전화했다…검찰 “회유 정황”
경향신문
檢, 11일 조국 불러 아들입시 비리의혹 조사
동아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1) thumb_down 싫어요 (5)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