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측 총격 피살 사건 합참 발표에 기자단 반발 공유하기
미디어 미디어오늘
기자 조현호
게재일 2020년 9월 24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합동참모본부는 우리 어업지도공무원이 북측 해역에서 북측의 총격으로 피살된 뒤 불태워졌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 공무원이 어떤 경위로 북측으로 가서 사망했는지, 왜 북측이 총격을 가하고 시신까지 불태웠는지 설명은 하지 않았다.군은 기자회견장에서 발표만 한 뒤 공개적인 일문일답을 하지 않은채 기자실로 가 비공개 브리핑을 하고 있다. 기자들에게도 상황에 대한 설명을 제대로 하지 않아 기자단이 반발하고 있는 분위기로 알려졌다.안영호 합참 작전본부장은 24일 오전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발표한 ‘서해 우리국민 실종사건 관련 입장’에서 “우리 군은
태그
연관기사
[속보]檢 수사심의위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수사 중지해야" - 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태영호 "정부, 국민 죽어가는데 북한 눈치…'종전선언' 운운할 때냐" YTN
‘北 총격사망’ 어업지도원 친형 “30시간 헤엄쳐 월북했다고?” 동아일보
北이 비난하자… 국방부·육해공 불러 질책한 靑 조선일보
”사살까지는 예상 못했다” 총살·화형 실시간 지켜만 본 정부 조선일보
[속보]檢 수사심의위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수사 중지해야" - 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태영호 "정부, 국민 죽어가는데 북한 눈치…'종전선언' 운운할 때냐"
YTN
‘北 총격사망’ 어업지도원 친형 “30시간 헤엄쳐 월북했다고?”
동아일보
北이 비난하자… 국방부·육해공 불러 질책한 靑
조선일보
”사살까지는 예상 못했다” 총살·화형 실시간 지켜만 본 정부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2)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