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직격탄'…음식점·일용직 쓸려나갔다 공유하기
미디어 세계일보
기자 안용성
게재일 2019년 4월 23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1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1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지난해 하반기 음식점업에서 일하는 취업자가 10만명 넘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흔히 ‘일용직’으로 불리는 고용 알선 및 인력 공급업 취업자도 1년 전에 비해 12% 가까이 줄었...
태그
연관기사
한경연 "문정부 출범 이후 주 36시간 환산 취업자 20만명 줄어" - 세계일보 세계일보
최저임금 인상 직격탄에… 식당 일자리 1년 새 5만개 뚝 한국일보
취업자 42만명 늘었지만… 60대 이상 빼면 고작 2000명 증가 - 세계일보 세계일보
2년 동안 30만명 일자리 늘었다? …주 36시간 환산해보니 한국일보
[사설] 주36시간 기준 환산땐 일자리 오히려 줄었다는데 - 매일경제 매일경제
한경연 "문정부 출범 이후 주 36시간 환산 취업자 20만명 줄어" - 세계일보
세계일보
최저임금 인상 직격탄에… 식당 일자리 1년 새 5만개 뚝
한국일보
취업자 42만명 늘었지만… 60대 이상 빼면 고작 2000명 증가 - 세계일보
세계일보
2년 동안 30만명 일자리 늘었다? …주 36시간 환산해보니
한국일보
[사설] 주36시간 기준 환산땐 일자리 오히려 줄었다는데 - 매일경제
매일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