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째 훈장 1순위 추천받았지만… 하창우 前변협회장 또 탈락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김정환
게재일 2019년 4월 24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하창우〈사진〉 전 대한변호사협회 회장이 25일 열리는 '법의 날' 기념식에서 국민훈장을 받지 못하게 됐다. 대한변협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이 ..
태그 #조선일보  #조선닷컴  #법조  
연관기사
[단독]“김은경, 신미숙에 공기관 임원 5자리 요구했다 퇴짜”  (1) 동아일보
김정숙 여사, 부시에게 악수 하려다가 '머쓱'  (1) 중앙일보
MB, 정두언 사망에 “만나려 했는데 참으로 안타까워” 국민일보
윤석열 "선임되지 않았다"던 이남석...판결문엔 "윤우진 변호" 조선일보
박근혜 최측근 정호성 전 비서관 "내가 죽어야 그만할까?"라고 측근에게 하소연 조선일보
[단독]“김은경, 신미숙에 공기관 임원 5자리 요구했다 퇴짜”
동아일보
김정숙 여사, 부시에게 악수 하려다가 '머쓱'
중앙일보
MB, 정두언 사망에 “만나려 했는데 참으로 안타까워”
국민일보
윤석열 "선임되지 않았다"던 이남석...판결문엔 "윤우진 변호"
조선일보
박근혜 최측근 정호성 전 비서관 "내가 죽어야 그만할까?"라고 측근에게 하소연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