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한” 민주당의 막말 퍼레이드…뒷감당은 국민들 몫? 공유하기
미디어 헤럴드경제
기자 최정호, 김용재, 홍승희
게재일 2020년 9월 11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1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1
기사
원문 보기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연이은 말 실수가 논란이 되고 있다. 병역과 외교·대북문제·부동산·성추행까지 말 실수 또는 막말의 범위도 다양하다. 사태를 진정시키겠다던 민주당 의원들의 발언이 새로운 의혹의 도화선이 되거나, 심지어 외교 문제로까지 비화하는 등 막말의 댓가도 여당 지지층은 물론 국민들까지 감당하기 힘든 정도가 됐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군 복무 논란 국면에서 민주당 의원들의 말은 사태를 더욱 꼬이...
태그 #헤럴드경제  #헤경  
연관기사
오만한 ‘거대여당’ 잇단 막말…국민·여론무시 심각한 수준 헤럴드경제
[속보] 추미애 "아들 문제로 걱정 끼쳐드려 국민께 정말 송구" | 연합뉴스 연합뉴스
조수진 "국방장관이 秋 위로… 국방부도 장악?" 한국일보
"왜 조국 비난해" 與 비례 1번 신현영 자격 논란 휩싸여 조선일보
추미애 장관 "소설 쓰시네" 비아냥, 뒤집어진 법사위 조선일보
오만한 ‘거대여당’ 잇단 막말…국민·여론무시 심각한 수준
헤럴드경제
[속보] 추미애 "아들 문제로 걱정 끼쳐드려 국민께 정말 송구" | 연합뉴스
연합뉴스
조수진 "국방장관이 秋 위로… 국방부도 장악?"
한국일보
"왜 조국 비난해" 與 비례 1번 신현영 자격 논란 휩싸여
조선일보
추미애 장관 "소설 쓰시네" 비아냥, 뒤집어진 법사위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2)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