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복 4시간, 관광은 40분···태극기보다 멀미약 더 팔리는 독도 공유하기
미디어 중앙일보
기자 백종현
게재일 2020년 6월 30일
제보 횟수 2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4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4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온 국민이 ‘우리 땅’으로 알지만, 독도 땅을 밟아본 국민은 극소수다. 독도 관광을 시작한 2005년 이래 불과 246만 명이 독도 땅을 밟았다. 독도 관광에 관한 여러 궁금증을 문답 형태로 풀어봤다.
태그 #독도  #울릉도  #독도경비대  #괭이갈매기  #독도여행  #태극기여행  #뱃멀미  
연관기사
靑 자랑한 '고용원 있는 자영업자'… 11만 명 줄었다 - 세계일보 세계일보
[속보] 윤석열 검찰총장, 현충원 참배 "바른 검찰 만들겠다" 아시아경제
[속보]사건사고로 얼룩진 사전투표…"다시 투표하겠다" 폭행도 아시아경제
[속보]IMF "최악의 침체…韓 경제성장률 -1.2%로 하향" 아시아경제
[속보] "대구 고위험집단시설 3만3610명 전수조사…322명 확진" 아시아경제
靑 자랑한 '고용원 있는 자영업자'… 11만 명 줄었다 - 세계일보
세계일보
[속보] 윤석열 검찰총장, 현충원 참배 "바른 검찰 만들겠다"
아시아경제
[속보]사건사고로 얼룩진 사전투표…"다시 투표하겠다" 폭행도
아시아경제
[속보]IMF "최악의 침체…韓 경제성장률 -1.2%로 하향"
아시아경제
[속보] "대구 고위험집단시설 3만3610명 전수조사…322명 확진"
아시아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5)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