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 "文 대통령, 운 다했다…'강성 골수친노' 조기숙까지 돌아섰다" 공유하기
미디어 아시아경제
기자 허미담
게재일 2020년 6월 30일
제보 횟수 2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7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7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이 최근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29일 문 대통령을 향해 "운이 다한 것 같다"고 평가했다. 진 전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문 대통령은 전생에 나라를 구했을 거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탄핵 촛불집회로 집권해서 높은 지지율을 즐기다가 그게 떨어질 때쯤 되니까 갑자기 김정은이 평화무드를 조성하는 바람에 다
태그 #교수  #대통령  #문재인  #조기숙  #진중권  
연관기사
진중권 "강성친노 조기숙까지 비판한 문빠, 파블로프 개처럼…" 디지털타임스
진중권 "文, 전생에 나라 구했나? 하지만 그 운도 다한 듯" 한국경제
文 비판했다가 '문빠'에 혼쭐…조기숙, 페북글 지우고 항복 중앙일보
조국이 끌어내린 文 지지율 파이낸셜뉴스
조기숙 "文대통령, 日처럼 폭락하니 집 사지말라 했다" 조선일보
진중권 "강성친노 조기숙까지 비판한 문빠, 파블로프 개처럼…"
디지털타임스
진중권 "文, 전생에 나라 구했나? 하지만 그 운도 다한 듯"
한국경제
文 비판했다가 '문빠'에 혼쭐…조기숙, 페북글 지우고 항복
중앙일보
조국이 끌어내린 文 지지율
파이낸셜뉴스
조기숙 "文대통령, 日처럼 폭락하니 집 사지말라 했다"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