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협 "길 할머니 꿈·현실 혼동" 보고서 쓰고도… 유언장 쓰게했다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원우식
게재일 2020년 6월 30일
제보 횟수 5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2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7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 기타 : 0
가짜뉴스 : 2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7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4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정의기억연대 전신)가 '위안부 피해자 길원옥 할머니가 가끔 현실과 꿈을 구분하지 못한다'고 정부 보고서를 작성한 ..
태그 #조선일보  #조선닷컴  #사회 일반  
연관기사
[단독] 길할머니 1억, 1시간새 1원도 안남기고 빠져나갔다 조선일보
길 할머니 통장 1억, 1시간만에 전액 빠져나가 조선일보
[단독] 정의연, 힘겨워한 길할머니 후원행사 끌고다녀 조선일보
"길원옥 할머니 치매 앓는 사이… 통장서 뭉칫돈 나갔다" 조선일보
[사설] "뭉칫돈 해명" 요구에 무릎 꿇었다는 쉼터 소장, 너무 썩었다 조선일보
[단독] 길할머니 1억, 1시간새 1원도 안남기고 빠져나갔다
조선일보
길 할머니 통장 1억, 1시간만에 전액 빠져나가
조선일보
[단독] 정의연, 힘겨워한 길할머니 후원행사 끌고다녀
조선일보
"길원옥 할머니 치매 앓는 사이… 통장서 뭉칫돈 나갔다"
조선일보
[사설] "뭉칫돈 해명" 요구에 무릎 꿇었다는 쉼터 소장, 너무 썩었다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9)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