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례위성정당 탓에… 정의당·국민의당 7석씩 날아갔다 공유하기
미디어 국민일보
기자 김용현
게재일 2020년 4월 17일
제보 횟수 5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4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4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4·15 총선에서 준연동형 비례대표제가 처음 도입됐으나 소수 정당의 원내 진입 길을 터준다는 제도의 취지는 전혀 살리지 못했다. 거대 양당의 비례대표용 위
태그
연관기사
새 선거법이 꼼수 없이 지켜졌다고 가정해 봤다...의석수는? 프레시안
4+1 연동형 선거법 적용하면⋯ 범여권 전체 5분의3 의석도 가능할 수도 조선일보
정치 지형 완전히 변했다... 범여 190석, 범야 110석 조선일보
'선거법 개정안' 적용 시 민주 7석·정의 9석↑…바른미래 11석↓ 뉴시스
여당 수도권 득표 54%→의석 85%…야당 사표 많았다 SBS
새 선거법이 꼼수 없이 지켜졌다고 가정해 봤다...의석수는?
프레시안
4+1 연동형 선거법 적용하면⋯ 범여권 전체 5분의3 의석도 가능할 수도
조선일보
정치 지형 완전히 변했다... 범여 190석, 범야 110석
조선일보
'선거법 개정안' 적용 시 민주 7석·정의 9석↑…바른미래 11석↓
뉴시스
여당 수도권 득표 54%→의석 85%…야당 사표 많았다
SBS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7)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