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공유하기
미디어 SBS
기자 임태우
게재일 2019년 1월 12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2006년생 자녀를 둔 부모라면 올해 아이의 생일이 지나기 전에 충치 치료를 받도록 하는 게 좋습니다. 올해부터 복합레진을 활용한 충치 치료에 건강보험이 적용되지만 만 12세 이하에 한정되기 때문입니다.
태그 #충치  #생일  #2006년생  #치료  #복합레진  #14만 2천 원  
연관기사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한국경제TV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1) 매일경제
文케어 이후, 뇌 MRI 2배 늘자 건보 축소 검토 조선일보
'문재인 케어 2년' 건보재정 비명…초음파검사 8배나 늘었다 한국경제
문재인 정부, 지방에 사는 사람들 ‘수도권 대형 병원’ 이용 어렵게 한다 인사이트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한국경제TV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매일경제
文케어 이후, 뇌 MRI 2배 늘자 건보 축소 검토
조선일보
'문재인 케어 2년' 건보재정 비명…초음파검사 8배나 늘었다
한국경제
문재인 정부, 지방에 사는 사람들 ‘수도권 대형 병원’ 이용 어렵게 한다
인사이트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