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공유하기
미디어 매일경제
기자
게재일 2019년 1월 12일
제보 횟수 1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올해부터 만 12세 이하까지 충치 건보 적용 2006년생 자녀를 둔 부모라면 올해 아이의 생일이 지나기 전에 충치 치료를 받도록 하는 게 좋다. 올해부터 복합레진을 활용한 충치 치료에 건강보험이 적용되지만 만 12세 이하에 한정되기 때문
태그
연관기사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한국경제TV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1) SBS
'문재인 케어' 여파…1분기 건보 적자 4천억, 작년의 세 배 한국경제
건보 재원대책 없는데 …文 "재정에 자신감" - 매일경제 매일경제
"2023년까지 건강보험 예상적자… 복지부, 3조6000억 축소해 발표" 조선일보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한국경제TV
"2006년생 올해 생일 이후 충치 치료받으면 비용 4배↑"
SBS
'문재인 케어' 여파…1분기 건보 적자 4천억, 작년의 세 배
한국경제
건보 재원대책 없는데 …文 "재정에 자신감" - 매일경제
매일경제
"2023년까지 건강보험 예상적자… 복지부, 3조6000억 축소해 발표"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