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간 꿈에 딱 두번… 무심한 상준아, 얼굴 한 번 보여주렴"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안영, 남지현, 원우식
게재일 2020년 3월 26일
제보 횟수 3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4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1
사실왜곡 : 4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3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천안함 폭침 후 10년이 흘렀다. 전함(戰艦)이 가라앉은 지점에서 가장 가까운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엔 희생 장병 46명의 위령탑이 세워졌다. 폭..
태그 #조선일보  #조선닷컴  #외교·안보  
연관기사
천안함 10주기 사진전 찾은 황교안 "文정부, 안보 책무 저버려" 조선일보
文, 北도발 비판없이 남북군사합의 강조… "가장 강한 안보가 평화" 조선일보
"우간다·몽골 해외봉사… 조국 딸은 명단에 없어"  (1) 조선일보
고민정 "난 대통령과 연결되는 사람", 오세훈 "제대로 일하는 사람 뽑아야" 조선일보
'버닝썬' 김상교 "진보단체 인사, '제2국정농단' 만들자고 제안" 아시아경제
천안함 10주기 사진전 찾은 황교안 "文정부, 안보 책무 저버려"
조선일보
文, 北도발 비판없이 남북군사합의 강조… "가장 강한 안보가 평화"
조선일보
"우간다·몽골 해외봉사… 조국 딸은 명단에 없어"
조선일보
고민정 "난 대통령과 연결되는 사람", 오세훈 "제대로 일하는 사람 뽑아야"
조선일보
'버닝썬' 김상교 "진보단체 인사, '제2국정농단' 만들자고 제안"
아시아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7)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