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대통령 '한반도 비핵화 논의' 빠졌다 공유하기
미디어 뉴데일리
기자 전성무
게재일 2019년 6월 30일
제보 횟수 9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5 사실왜곡 : 7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5
사실왜곡 : 7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0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30일 판문점에서 회동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만나, 분계선 남북을 차례로 넘나들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직 미국 대통령으로서는 최초로 북한 땅을 밟은 셈이 됐다. 두 사람은 이어 남측 자유의집에서 대화를 나눴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끼지 않았다. 문 대통령은 앞서 분계선을 넘어 자유의집 앞에서 대기 중이던 트럼프, 김정은 두 정상에게 잠시 합류했다. 이날 오후 3시46분 트럼프 대통령이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김 위원장과 악수를 나눴다. 트럼프 대통령이 먼저 나와 군사분계선에서 김 위원장을 기다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곧바로 군사분계선을 넘어 북측 지역 판문각 방향으로 넘어가 월경했다. 김정은은 트럼프 대통령을 분계선 10여 미터 북쪽 지점까지 안내한 뒤 함께 남쪽을 향해 돌아섰다.  오후 3시47분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함께 걸어 남쪽 지역으로 월경했고, 4분여간 선 채로 대화를 나눴다. 오후 3시51분에는 우리 측 자유의집 내부 출입문 뒤에서 대기하던 문 대통령이 밖으로 나와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을 만났다. 남·북·미 정상이 한자
태그
연관기사
대선치적 노린 트럼프, 미국 직거래 원한 김정은 중앙일보
세계적 외교 이벤트…미·북에 주연 내준 채, 지켜보고 비켜서있던 文대통령 조선일보
[한·미 정상회담]트럼프 치켜세운 문 대통령…답변 가로채고 회견 끝낸 트럼프  (1) 경향신문
트럼프, 한미정상회담서 17차례 질문 독점…또 '외교결례' 논란 | 연합뉴스  (2) 연합뉴스
트럼프, 한미정상회담서 17차례 질문 독점…또 ‘외교결례’ 논란 헤럴드경제
대선치적 노린 트럼프, 미국 직거래 원한 김정은
중앙일보
세계적 외교 이벤트…미·북에 주연 내준 채, 지켜보고 비켜서있던 文대통령
조선일보
[한·미 정상회담]트럼프 치켜세운 문 대통령…답변 가로채고 회견 끝낸 트럼프
경향신문
트럼프, 한미정상회담서 17차례 질문 독점…또 '외교결례' 논란 | 연합뉴스
연합뉴스
트럼프, 한미정상회담서 17차례 질문 독점…또 ‘외교결례’ 논란
헤럴드경제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3)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