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도 문제없다던 윤석열 장모 사건, 검경 3곳서 재수사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이민석, 류재민
게재일 2020년 3월 19일
제보 횟수 4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3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3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서울중앙지검은 윤석열〈사진〉 검찰총장의 장모 최모(73)씨가 소송 사기를 벌였다는 내용의 고소 사건을 형사1부에 배당했다고 18일 밝혔다. 앞서..
태그 #조선일보  #조선닷컴  #법조  
연관기사
윤석열 장모 고소·진정 낸 두사람 모두 민주당 관련 인사  (1) 조선일보
윤석열 "장모 관련 수사는 내게 보고말라"…검찰에 엄명 뉴시스
‘개혁 저항 안한다’ 보여준 윤석열… 曺수사 방해 말라는 메시지  (1) 동아일보
윤석열 장모 측 "전 동업자에 속아 잔고증명 만들어…사기 피해" | 연합뉴스 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지킴이 자임한 석동현 전 검사장 [황용호의 一筆揮之] 세계일보
윤석열 장모 고소·진정 낸 두사람 모두 민주당 관련 인사
조선일보
윤석열 "장모 관련 수사는 내게 보고말라"…검찰에 엄명
뉴시스
‘개혁 저항 안한다’ 보여준 윤석열… 曺수사 방해 말라는 메시지
동아일보
윤석열 장모 측 "전 동업자에 속아 잔고증명 만들어…사기 피해" | 연합뉴스
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지킴이 자임한 석동현 전 검사장 [황용호의 一筆揮之]
세계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0)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