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정경심, 꿈에서 본 '물고기 2마리'… 주식 대박과 아들 로스쿨 합격" 공유하기
미디어 뉴데일리
기자 김동우
게재일 2020년 2월 12일
제보 횟수 2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5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0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5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조국(55) 전 법무부장관의 부인 정경심(58) 씨가 자신의 휴대전화에 "코링크에 투자한 지 1년차"라는 메모를 적었던 것으로 12일 확인됐다.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코링크PE)에 넣은 자금이 투자금이 아닌 대여금이었다는 정씨 측 주장과 정면으로 대치되는 내용이다. 정씨 측 변호인단은 피고인의 개인 일기를 증거로 제시한 것과 관련해 "과잉금지원칙 위반"이라며 반발했다.검찰은 이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부(부장...
태그
연관기사
조국 아내에 화난 조국 조카... 조범동 측 "정경심은 죄 없다는 거냐"" 조선일보
정경심, '조국펀드' 운용사 설립 초기에 직접투자 계약서 작성 조선일보
"정경심, 조국에게 내가 안고 가겠다" 조선일보
정경심 "내 목표는 강남 빌딩 사는 것" 조선일보
[단독]檢, 조국 처남 자택 압수수색 노컷뉴스
조국 아내에 화난 조국 조카... 조범동 측 "정경심은 죄 없다는 거냐""
조선일보
정경심, '조국펀드' 운용사 설립 초기에 직접투자 계약서 작성
조선일보
"정경심, 조국에게 내가 안고 가겠다"
조선일보
정경심 "내 목표는 강남 빌딩 사는 것"
조선일보
[단독]檢, 조국 처남 자택 압수수색
노컷뉴스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1) thumb_down 싫어요 (11)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