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내가 대통령 딸이면 대한민국에 산다" 공유하기
미디어 헤럴드경제
기자 송형근
게재일 2019년 6월 20일
제보 횟수 9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4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7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0
악의적 헤드라인 : 4
사실왜곡 : 0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7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딸 다혜 씨 가족의 해외이주와 관련해 "내가 대통령 딸이라면 대한민국에 살겠다"라고 말했다.한국당 대변인인 민경욱 의원은 19일 페이스북을 통해 "내가 대통령 사위라도, 손자라도 한국에 살겠다"고 지적했다.이어 "그런데도 세금으로 월급 주는 경호원들 쫙 데리고 굳이 외국으로 갔다면 뭔가 이상해도 한참 이상한 일 아닌가?"라고...
태그 #헤럴드경제  #헤경  
연관기사
[속보]檢 수사심의위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수사 중지해야" - 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친노·친문 분화되나... 호감도 盧 68.7% 文 38.4% 한국일보
경호원들에 입 틀어막힌 시민 | 연합뉴스  (3) 연합뉴스
경호원들에 입 틀어막힌 시민 | 연합뉴스  (1) 연합뉴스
靑·곽상도 '文대통령 사위 태국 취업' 난타전 조선일보
[속보]檢 수사심의위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수사 중지해야" - 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친노·친문 분화되나... 호감도 盧 68.7% 文 38.4%
한국일보
경호원들에 입 틀어막힌 시민 | 연합뉴스
연합뉴스
경호원들에 입 틀어막힌 시민 | 연합뉴스
연합뉴스
靑·곽상도 '文대통령 사위 태국 취업' 난타전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1) thumb_down 싫어요 (14)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