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사위 관련 업체 수백억 출자 배후에 靑 주형철 보좌관 있다" 공유하기
미디어 조선일보
기자 김형원
게재일 2019년 6월 12일
제보 횟수 14
기사 평가
선택
가짜뉴스 : 11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4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가짜뉴스 : 11
악의적 헤드라인 : 3
사실왜곡 : 4
통계왜곡 : 0
잘못된 인용 : 0
오보 : 0
헛소리, 선동 : 1
기타 : 0
기사
원문 보기
자유한국당은 11일 "문재인 대통령 사위 관련 업체에 공기업이 수백억원을 출자해 준 배후에 청와대 주형철 경제보좌관이 있었다"고 주장했다.한국당..
태그 #조선일보  #조선닷컴  #정치 일반  
연관기사
‘문 대통령 사위 업체 수백억 출자 배후에 주형철 보좌관’ 주장에 靑 “사실무근” 중앙일보
국민들에게 ‘시청료’ 걷어 직원 10명 중 6명 ‘억대’ 연봉 준 KBS 인사이트
진중권, '20년 집권론' 이해찬에 "더 망가뜨릴게 남았다고?" 조선일보
"2년 만에 700억 '주물럭' 케이런 특혜 의혹… 청와대가 밝혀라"  (2) 뉴데일리
野 "박지원 두딸은 미국인...5·18 전두환 찬양" 조선일보
‘문 대통령 사위 업체 수백억 출자 배후에 주형철 보좌관’ 주장에 靑 “사실무근”
중앙일보
국민들에게 ‘시청료’ 걷어 직원 10명 중 6명 ‘억대’ 연봉 준 KBS
인사이트
진중권, '20년 집권론' 이해찬에 "더 망가뜨릴게 남았다고?"
조선일보
"2년 만에 700억 '주물럭' 케이런 특혜 의혹… 청와대가 밝혀라"
뉴데일리
野 "박지원 두딸은 미국인...5·18 전두환 찬양"
조선일보
기사 내용이
thumb_up 좋아요 (0) thumb_down 싫어요 (17)
댓글 (0)
© Studio Artwork,
made with Paper Dashboard 2 Template